KOWORC KOWORC KOWORC
Extra Form
발행연월 2017년 3월
KOWORC News Letter 2017년 2월 소식
이 이메일을 브라우저에서 보기
한국창의여성연구협동조합LETTER            2017년 2월 소식 Vol. 3
안녕하세요, 한국창의여성연구협동조합입니다.

새해 인사를 드린지가 엊그제인 것 같은데, 벌써 봄을 맞이하는 길목에 왔습니다. 그간 두루 평안하셨는지요?
3월 KOWORC LETTER에서는 지난 2월에 진행된 Bridge Zones Open Study에 대한 소개 및 향후 일정에 대해 알려드립니다.
글: 박하연 조합원 | 사진: 이지현 조합원
조합 소식
조합 소식
  • Bridge Zones Open Study

    지난 2월 21일, 대치동 구글 캠퍼스에서 한국보건사회연구원의 '여성노동-출산 및 양육행태와 정책과제에 대한 보고서'와 한국사회정책의 '미국 중산층 여성 일-가정양립 경로의 역사적 형성과정에 관한 연구'에 대한 발제가 진행되었습니다. 토론은 최성은, 양재진(2016)의 '미국 중산층 여성 일-가정양립 경로의 역사적 형성과정에 관한 연구'를 중심으로 진행되었습니다.

    해당 논문에 대해 간략히 살펴보면, 저자들은 저복지 국가인 미국에서, '여성들의 일-가정양립은 어떠한 역사적 과정을 거쳐 이루어져 왔을까?'에 대한 질문을 바탕으로 미국 여성 일-가정양립경로의 형성과정에 대한 역사적 인과관계를 4단계 시기로 나누어 살펴보았습니다.

    특히 저복지국가인 미국은 여성의 개별적 노력(학업을 통한 능력향상과 여성운동)과 개별고용관계가 발달된 노동시장 특징으로 인하여, 고학력 중산층 여성의 ‘고(高)고용-고출산’이 가능하며, 정규직 일자리로의 재복귀가 비교적 용이한 여성 일-가정양립 패턴이 완성될 수 있었다는 점을 밝히고 있습니다.

    본 논문을 중심으로 한 토론 과정에서는 기존의 일-가정양립에 대한 북유럽 중심의 관점에서 탈피하여 저복지 국가인 미국의 사례를 검토함으로써 한국 현실에 보다 적합한 대안을 모색할 수 있었습니다. 즉, 사회민주주의 국가로 이루어진 북유럽 중심의 일-가정양립 정책은 공공자금 및 정부의 강력한 시행을 바탕으로 시행되는 반면, 저복지 국가인 미국은 경제 활황 및 여성 운동 등을 통한 적극적인 여성들의 사회진출을 이루었다는 점에서 차별점이 있고 저복지 국가인 한국 또한 미국의 상황에 가깝기 때문입니다.

    따라서 우리나라 또한 정부 주도의 일-가정양립 정책 못지 않게 일-가정양립에 직결되는 사업에 대한 세금 감면 등의 간접적인 정책 또한 검토되어야 함이 지적되었습니다. 예를 들어, 양질의 베이비시터 업체 혹은 세탁 서비스, 가사 도우미 사업에 대한 세금 지원 등이 활성화된다면 일-가정양립에 도움이 될 것입니다.

    앞으로도 저희 KOWORC은 일-가정양립, 여성의 사회 진출에 대해 꾸준히 고민하며 바람직한 대안을 제시하기 위해 노력하겠습니다.
  • 다음 오픈 스터디는 4월 예정입니다. 조합원 및 홈페이지 회원 여러분의 관심 부탁드립니다.
KOWORC 총회 안내
  • 오는 3월 11일 토요일에는 KOWORC 총회가 있습니다. (오후 1시 예정)

    모임 장소는 서울역 인근으로 정해질 계획이며 구체적인 장소는 추후 재공지 드리겠습니다.
    2016년 조합의 회계 결산 및 진행 사업에 대한 간단한 브리핑 및 조합 발전 방향에 대한 의견 개진이 진행될 예정입니다.
KOWORC 신규 조합원 모집 안내
2017년 신규 조합원을 모집하고자 합니다. 전공은 무관하며 석사 이상의 학위 소지자는 누구든 조합원으로 가입하실 수 있습니다. 자세한 문의사항이 있으신 분은 이메일 koworc@koworc.kr로 연락주시면 상세한 답변을 드리겠습니다.
02-6215-1222 | info@koworc.kr | www.koworc.kr
한국창의여성연구협동조합

Designed by sketchbooks.co.kr / sketchbook5 board skin

나눔글꼴 설치 안내


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.

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
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.

설치 취소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Sketchbook5, 스케치북5